bar_progress

문 대통령, '90년생이 온다' 靑 전 직원에 선물…"새로운 세대 알아야 미래 준비"

최종수정 2019.08.07 14:57 기사입력 2019.08.07 11:13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황진영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1990년대 생을 분석한 책 '90년 생이 온다(임홍택 저, 웨일북)'를 청와대 전 직원들에게 선물했다고 청와대가 7일 밝혔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전 춘추관 브리핑에서 이 같은 사실을 공개하면서 문 대통령이 책과 함께 직원들에게 전한 메시지를 소개했다.

문 대통령은 "새로운 세대를 알아야 미래를 준비할 수 있습니다. 그들의 고민도 해결할 수 있습니다. 누구나 경험한 젊은 시절, 그러나 지금 우리는 20대를 얼마나 알고 있을까요"라는 메시지를 전달했다고 고 대변인이 전했다.


고 대변인은 "새로운 세대에 대한 이해에 도움이 되지 않을까 하는 생각에서 (대통령이)저희 직원들에게 주셨다"고 했다.



황진영 기자 young@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