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8호 태풍 프란시스코 소멸…9호 태풍 '레끼마'·10호 태풍 '크로사' 이동경로는?

최종수정 2019.08.07 08:10 기사입력 2019.08.07 07:28

댓글쓰기

제9호 태풍 '레끼마' 예상 경로/사진=연합뉴스

제9호 태풍 '레끼마' 예상 경로/사진=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가연 인턴기자] 제8호 태풍 '프란시스코'가 6일 부산 인근에 상륙한 뒤 소멸하고 열대저압부로 약화된 가운데, 프란시스코보다 위력이 강한 9호 태풍 '레끼마'와 10호 태풍 '크로사'의 이동경로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기상청은 지난 4일 발생한 태풍 레끼마가 7일 오전 3시께 일본 오키나와 남쪽 약 730㎞ 해상을 지나 시속 11㎞로 서쪽으로 이동하고 있다고 밝혔다.

현재 중심기압은 975hPa, 최대 풍속은 시속 115㎞(초속 32m)인 중형 태풍인 레끼마는 강중형급으로 발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모델 예측상 레끼마가 대만으로 갈 것이라는 분석이 많아진 상황"이라면서 "대만 북쪽을 거쳐 중국 상하이로 향하는 경로를 염두에 두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상하이를 지난 뒤 서해안으로 빠져 우리나라에 영향을 줄 가능성도 열어놓고 있다"며 "아직은 더 지켜봐야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태풍 크로사는 지난 6일 오전 괌 인근 해상에서 발생해, 같은날 오후 괌 북북서쪽 680㎞ 해상을 지났다.


크로사는 중형급 태풍으로, 일본 남쪽으로 상륙한 뒤 일본을 지나 동해상으로 올라올 가능성이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크로사와 레끼마는 서로 연결돼 영향을 주고받고 있기 때문에 이동경로와 강도가 유동적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가연 인턴기자 katekim221@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