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진로 바꾼 5호 태풍 다나스, 제주·부산 태풍 영향권…19~22일 많은 장맛비

최종수정 2019.07.18 07:31 기사입력 2019.07.18 07:05

댓글쓰기

사진=기상청

사진=기상청



[아시아경제 최석환 인턴기자] 제5호 태풍 다나스(DANAS)는 이번 주말 제주와 부산 해상에 상륙할 것으로 전망된다.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다나스는 17일 오후 3시 기준 중심기압 996헥토파스칼(hPa), 최대풍속 18m/s, 현재 15㎞/s의 속도로 이동 중이다.


다나스는 지난 16일 오후 필리핀 마닐라 인근 해상에서 발생해 현재 마닐라 북동쪽 약 570㎞ 부근으로 북상하고 있다.


이 태풍은 18일 대만 타이베이 해상을 지나 19일 오전 중국 상하이 부근 해상에 위치하고, 19일 오후에는 제주 서귀포 서남서쪽 약 280㎞ 해상에 머물다가 20일 오후 부산 동북동쪽 약 150㎞ 부근 해상으로 이동할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다나스의 영향으로 장마전선이 북상해 19~22일 사이에 변칙적인 많은 장맛비가 내릴 것”이라며 “날씨 변화가 클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기상예보에 귀 기울여 달라”고 말했다.

한편, 다나스는 필리핀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우리말로 경험을 의미한다.




최석환 인턴기자 ccccsh0126@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