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中企 5월 수출액 93억 달러…2개월 연속 증가

최종수정 2019.06.16 12:00 기사입력 2019.06.16 12:00

댓글쓰기

中企 5월 수출액 93억 달러…2개월 연속 증가


[아시아경제 김대섭 기자] 중소기업 수출액이 2개월 연속 증가세를 보였다. 5월 수출액 기준으로 역대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16일 중소벤처기업부가 발표한 '2019년 5월 중소기업 수출동향'에 따르면, 미중 무역분쟁 심화 등 어려운 대외 여건 속에서도 전년동기 대비 0.7% 증가한 93억 달러로 조사됐다. 품목별로 살펴보면 수출 10대 품목 중 화장품, 합성수지 등 4개 품목의 수출은 감소했다. 반면 평판DP제조용장비, 기타기계류 등 6개 품목의 수출 증가했다.

국가별로는 수출 10대 국가 중 홍콩, 대만 등 4개 국가의 수출은 감소했지만 중국, 미국, 베트남, 러시아 등 6개 국가의 수출이 증가했다.


中企 5월 수출액 93억 달러…2개월 연속 증가


1~5월 누계 수출액은 전년동기대비 1.4% 감소한 428억 달러, 중소기업 수출 비중은 18.8%로 1.1%포인트 증가했다. 5월 수출 중소기업수도 전년동기대비 1.7%(761개사) 증가한 4만5113개사로 꾸준한 증가세를 유지하고 있다.


지난해 11월 이후 감소세를 보이던 중소기업 수출은 지난 4월 증가세로 반등한 이후 연속 유지되고 있다. 4~5월 중소기업 수출 증가는 기존 수출 주력 시장(미국ㆍ중국ㆍ일본ㆍ베트남)의 연이은 증가세와 신흥시장(러시아)의 호조세 등이 주요인으로 작용했다. 특히 대(對) 베트남 수출은 올해 들어 5개월 연속 증가세를 유지하며 중소기업 수출을 견인한 것으로 나타났다.

中企 5월 수출액 93억 달러…2개월 연속 증가


박영선 장관은 "온라인 수출 확대 및 한류를 활용한 신흥시장 진출 활성화 등 중소기업 수출지원 대책을 속도감 있게 이행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지방 수출지원센터를 중심으로 지방자치단체와 수출유관기관들이 협업해 지역 전략산업과 연동한 수출유망 핵심기업을 집중 지원할 것"이라며 "현장 밀착지원을 더욱 강화해 중소기업의 수출 증가세를 이어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대섭 기자 joas1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