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남도, 찾아가는 ‘법률서비스’ 시작

최종수정 2019.03.28 23:22 기사입력 2019.03.28 21:30

댓글쓰기

전남도, 찾아가는 ‘법률서비스’ 시작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김춘수 기자] 전남도는 사회적 약자계층 등 도민을 대상으로 ‘2019년도 순회 무료 법률 상담 및 강의’ 서비스에 나섰다고 28일 밝혔다.


이에 법률상담관인 한소영 변호사가 지난 26일 고흥군 가족센터에서 올해 들어 처음 다문화가정 이주여성을 대상으로 법률 상담과 강의를 했다.


한 변호사는 다문화가정 여성들의 주요 관심사인 ‘국적취득, 개명신청, 본국 자녀 입양’ 등을 강의했다. ‘가정폭력, 이혼’ 등 결혼생활 중 발생할 수 있는 부당한 일에 대처하는 방법에 대한 안내 방식으로 이뤄졌다.


특히 언어소통이 어려운 다문화 여성들을 위해 가족센터 통역사가 함께 참여해 보충 설명을 하거나 개별 상담을 도와주는 등 강의 참석자들에게 강의 정보를 효과적으로 전달했다.


전남도는 매년 사회적 약자와 도민 배려 시책의 하나로 도민 무료 법률 상담 및 강의를 하고 있다. 사전에 시군 및 기관·단체를 대상으로 수요조사를 통해 미리 신청을 받고 주제에 맞는 강사를 섭외해 신청기관을 방문, 상담과 강의를 진행한다.

또 전남도 법무행정 서비스 사이트를 통해 손쉽게 사이버 법률상담을 해주고 있다.


배동진 전남도 법무담당관은 “요즘은 주위에서 쉽게 법률상담을 받을 기회가 많지만, 다문화가정이나 노인, 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 계층은 법률 서비스를 받는 일이 여전히 어려운 게 현실”이라며 “법률상담 및 강의를 통한 찾아가는 법률서비스를 계속 실시해 도민 모두가 함께하는 ‘전남 행복 시대’를 실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전남도는 앞으로 목포, 광양, 고흥, 보성, 화순, 강진, 무안 등 7개 시군을 대상으로 13회에 걸쳐 무료 법률 상담과 강의를 할 계획이다. 자세한 사항은 전남도 법무담당관실로 문의하면 된다.




호남취재본부 김춘수 기자 ks76664@naver.com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