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산림조합, 다자녀가정지원부분 사회공헌대상 2년 연속 수상

최종수정 2019.03.28 15:15 기사입력 2019.03.28 15:15

댓글쓰기

다함께 평화롭고 행복함을 원칙으로 기업의 사회적 책임 실현에 노력

2019 사회공헌대상 다자녀가정 지원부분 2년 연속상을 수상한 이석형 산림조합중앙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산림조합중앙회

2019 사회공헌대상 다자녀가정 지원부분 2년 연속상을 수상한 이석형 산림조합중앙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산림조합중앙회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문승용 기자] 산림조합중앙회(회장 이석형)가 디지털 조선일보가 주최·주관하고 조선일보, 보건복지부, 문화체육관광부, 환경부, 동반성장위원회가 후원하는 2019 조선일보 사회공헌대상(제8회)에서 다자녀가정지원부분 2년 연속상을 수상했다.


산림조합은 다함께 평화롭고 행복함을 원칙으로 숲을 이루는 나무를 키우는 것처럼 우리 사회의 미래인 아이들을 함께 돌본다는 의미를 살려 전사적인 다자녀가정지원과 기업의 사회적 책임 실천에 노력하고 있다.


산림조합은 국내 기업 중 최초로 다자녀가정 구성원의 산림조합 입사 지원시 5%의 가산점을 부여하고 하고 있으며 출산장려 지원금과 다자녀가정 포상 등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산림조합중앙회 이석형 회장은 2년 연속상 수상을 기념하며 “꾸준히 전개하고 있는 다자녀가정지원 프로그램이 사회적으로 인정받는 것 같아 기쁘다”고 말하며 “다자녀 가정에 대한 사회적 존중과 응원의 문화가 우리 사회에 뿌리내리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산림조합은 협동의 정신으로 따뜻한 공동체 실현을 위해 다자녀가정 지원을 비롯한 겨울철 땔감(장작)지원, 불우이웃돕기, 사회복지시설 위문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으며, 농산촌 지역경제에 기여하고 협동조합의 결속력 강화를 위한 조합원 교육과 장학금 지원을 비롯 산림자원의 중요성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 형성과 더 푸른 환경조성을 위한 국산목재 책걸상 지원, 나무 묘목(苗木) 무상지원 활동 등을 펼치고 있다.



호남취재본부 문승용 기자 msynews@naver.com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