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야놀자, 헤이 서귀포에 KT '기가지니 호텔' 도입

최종수정 2019.03.28 10:29 기사입력 2019.03.28 10:29

댓글쓰기

사진=야놀자 제공

사진=야놀자 제공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글로벌 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는 28일 KT와 손잡고 '기가지니 호텔' 서비스를 도입했다고 밝혔다.


야놀자는 최근 제주 서귀포에 오픈한 라이프스타일 호텔 '헤이, 서귀포'에 이 기술을 도입한 '스마트지니룸'을 선보였다. 해당 객실에서는 음성뿐 아니라 터치스크린을 통해 쉽고 빠르게 다양한 호텔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향후에는 헤이, 서귀포에서 발행하는 지역 관광 상품과 여행 정보, 호텔 시설 정보까지 확인할 수 있다.


두 회사는 지난해 '인공지능(AI) 숙박 플랫폼 및 다각적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앞으로 AI 숙박플랫폼 개발을 위한 협력에도 속도를 낼 예정이다.


김진정 야놀자 오프라인 부문 대표는 "국내 대표 AI서비스인 KT의 기가지니 시스템을 적용해 스마트 호텔로 진화하기 위한 첫 발을 뗐다"며 "앞으로도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을 활용해 숙박과 여가 산업의 성장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