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벚꽃과 조각이 있는 공원으로 봄나들이 오세요

최종수정 2019.03.28 07:35 기사입력 2019.03.28 07:35

댓글쓰기

금천구,3월28 ~5월31일 금나래중앙공원에서 크라운해태와 함께하는 조각전 ‘견생전(見生展)’ 개최, 현대미술 조각가 12작가 작품 전시

벚꽃과 조각이 있는 공원으로 봄나들이 오세요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크라운해태(회장 윤영달)와 함께 3월28일부터 5월31일까지 금나래중앙공원에서 조각전 ‘견생전(見生展)’을 개최한다.


올해로 3회를 맞이하는 이번 전시 제목 ‘견생전’은 ‘보면 생명이 생긴다’는 뜻이다. 크라운해태는 시민들이 조각과 친숙해 질 수 있도록 서울시 및 인근지역에서 조각전을 지속적으로 개최하고 있다.


작품들은 대부분 ‘동물’이나 ‘사랑’, ‘일상’에 관한 친근한 이미지로 공원을 이용하는 주민들에게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번 전시작품은 △염시권 ‘드리머’ △오세문 ‘From the form’ △정국택 ‘캥거루’ △최승애 ‘도란도란’ △운창 송태곤 ‘I’m fine-123’ △최혜광 ‘랑이’ △조영철 ‘Quadruped’ △최덕호 ‘사랑’ △이종서 ‘Being’ △이일 ‘GOBOT’ △전강옥 ‘나는 자전거’ △이용철 ‘파란꿈-Dog’으로 총 12 작품이다.


공원 이용자들은 벚꽃이 만개하는 따뜻한 봄을 맞아 4월5~6일 금천구청, 안양천 일대에서 진행하는 ‘금천하모니벚꽃축제’와 연계해 아름다운 예술작품을 벚꽃과 함께 감상할 수 있다.

아트밸리(크라운해태 그룹)는 미술문화 확산을 위해 2016년부터 서울시청광장 등 다양한 장소에서 23회 조각전을 개최해 왔다.


올해는 금천구에 이어 마포구 경의선책거리 등 10여 곳에서 전시를 계획 중이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그동안 협력전시 조각전을 개최하며 주민들의 반응도 좋아서 벌써 조각전과 벚꽃축제를 기다리시는 주민들이 많이 있다”며 “서서울미술관이 건립되기 전까지 금나래중앙공원에서 지속적으로 조각전 등을 개최해 금천구 대표 문화공원으로 자리매김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금천구청 문화체육과(☏2627-1444)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