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노동권익센터 22일 의정부 북부청사에 문열어

최종수정 2019.03.22 15:33 기사입력 2019.03.22 15:14

댓글쓰기

경기노동권익센터 22일 의정부 북부청사에 문열어


[아시아경제(의정부)=이영규 기자] 경기도노동권익센터가 22일 의정부 경기도 북부청사 별관 3층에 문을 열었다.


경기노동권익센터는 주민의 노동권 보호와 노동정책 발굴과 확산을 목적으로 설치됐다. 도가 직접 운영하는 센터에는 센터장 1명과 직원 7명, 운영 지원 인력 2명 등 모두 10명이 근무한다.

센터는 앞으로 근로자 대상 노동교육, 노동법률 상담과 권리구제 컨설팅, 산업재해 근로자들의 신속한 보상 지원을 위한 상담, 체불임금 신고센터 운영, 노동권익향상을 위한 상담 사례집 발간, 취약근로자 근로여건 개선 등의 업무를 담당한다.


도는 센터에 공인노무사 등 전문인력을 배치해 지원하고 홈페이지를 구축해 다양한 노동 관련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다.


별관 1층에는 별도의 상담실을 설치해 상담자들이 쉽게 찾을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이화순 도 행정2부지사는 "노동이 존중받는 공정한 경기도가 되도록 노동권익 증대와 노동 사각지대 최소화를 위한 다양한 정책과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