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황창규 회장, MWC 기조연설.. '세계최고5G'

최종수정 2019.02.17 09:00 기사입력 2019.02.17 09:00

댓글쓰기

황창규 회장, MWC 기조연설.. '세계최고5G'


[아시아경제 황준호 기자] KT 가 올해 MWC에서 세계 최고 수준의 5G 기술을 선보인다.


KT 는 2월 25~28일(현지시간)까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이동통신박람회 모바일월드콩그레스2019(MWC 2019)에서 '5G 현실로 다가오다'를 주제로 KT 의 5G 기술 및 다양한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17일 밝혔다.

KT 는 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GSMA)의 공동관인 '이노베이션 시티(Innovation City)'에 구글, 라쿠텐, 화웨이, 투르크셀과 함께 전시관을 꾸린다.


KT 전시관은 5G 스카이십, 5G 리모트 콧핏, 5G 팩토리, 5G 플레이그라운드, 5G 360도 비디오, 5G AI 호텔 로봇 등으로 구성됐다.


5G 스카이십 존에서는 세계 최초로 5G와 무인비행선, 드론기술이 융합된 재난안전 특화 플랫폼을 소개한다. 5G 팩토리 존은 산업현장에서 적용할 수 있는 5G 서비스를 선보인다.

이외에도 GiGA Live TV 중심으로 실감형 VR 야구게임을 체험할 수 있는 5G 플레이 그라운드 존, 360도 고화질 영상분석의 다양한 기술과 화상통화 서비스 등을 선보이는 5G 360도 비디오 존, 로봇의 맵 데이터 전송에 5G 기술을 적용한 5G AI 호텔 로봇 존 등도 전시한다.

황창규 회장, MWC 기조연설.. '세계최고5G'


황창규 KT 회장은 MWC 기조연설에 나선다. 2015년과 2017년에 이어 세 번째다. 황 회장은 삼성전자, 에릭슨, 노키아 등 글로벌 기업들의 전시관을 방문해 글로벌 ICT 트렌드를 확인한다. 또 주요 글로벌 기업 미팅 활동을 통해 KT 의 5G 성과를 공유하고 5G 상용화에 대한 글로벌 협력도 추진한다.


이번 MWC 2019에는 KT 그룹 대학생 서포터즈 프로그램인 모바일 퓨처리스트(이하 MF) 6명도 함께 참여한다. 2018년 MF 우수활동자 6인은 KT 5G를 비롯해 글로벌 ICT 트렌드 등 MWC 2019의 생생한 현장을 알리는 콘텐츠를 제작한다.


윤종진 KT 홍보실장(부사장)은 " KT 는 이번 MWC 2019에서 KT 의 혁신적인 5G 기술과 생활 속에서 경험할 수 있는 5G 서비스들을 선보이기 위해 노력했다"며 "대한민국 대표 통신사로서 한국의 앞선 5G 기술을 전세계 관람객들이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황준호 기자 rephwa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