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화웨이, 英 의회에 "보안 문제 인정…개선하는데 5년 걸려"

최종수정 2019.02.10 19:21 기사입력 2019.02.10 19:21

댓글쓰기

화웨이, 英 의회에 "보안 문제 인정…개선하는데 5년 걸려"

[아시아경제 안하늘 기자] 중국 통신장비 업체 화웨이가 영국 정부가 우려하고 있는 보안 문제를 바로잡는 데 최대 5년이 걸릴 것이라고 밝혔다.


8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 등 외신에 따르면 화웨이 통신장비사업 담당 라이언 딩 사장은 지난달 29일 영국 의회에 서한을 보내 "화웨이의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링에 개선할 부분이 있는 것은 사실"이라며 "개선 작업은 달리는 열차의 부품을 교체하는 것과 같아서 최소 3년∼5년이 걸릴 것"이라고 밝혔다.


딩 사장은 서한에서 "영국 정부가 이러한 점을 이해해 주길 바란다"며 화웨이가 향후 5년간 20억 달러(2조2500억 원)를 투입해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링 개선 사업을 하도록 이사회가 승인했다고 덧붙였다.


그는 또 "실시간 네트워크에서 화웨이 제품의 운영품질과 성능은 세계 최고"라고 강조했다.


앞서 영국 해외정보국(MI6) 수장인 알렉스 영거 국장은 화웨이의 5G 이동통신 기술에 안보 우려를 제기했고, 이어 개빈 윌리엄슨 국방장관도 같은 뜻을 밝혔다. 영국의 브리티시텔레콤(BT)은 5G 네트워크 건설과 관련해 핵심 장비에서 화웨이를 배제하는 한편, 이미 구축한 3G, 4G 네트워크에서도 화웨이 장비를 제외하기로 했다.

딩 사장은 "특정 국가나 판매업체를 배제하는 것은 사이버보안을 효과적으로 관리하는 데 아무런 도움도 되지 않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안하늘 기자 ahn708@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