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러블리즈, 생방송 욕설 논란…소속사 “사실 확인 중”

최종수정 2019.02.04 13:22 기사입력 2019.02.04 13:22

댓글쓰기

사진=러블리즈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러블리즈 인스타그램 캡처


그룹 러블리즈 측이 생방송 욕설 논란에 대해 “사실을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


러블리즈의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 측은 4일 한 매체를 통해 러블리즈의 욕설 논란에 대해 “명절 연휴 기간인 데다 스태프들이 일본 체류 중이어서 사실 확인 중에 있다. 확인 후 답변 드리겠다”고 밝혔다.

앞서 러블리즈는 멤버 이미주는 네이버 V라이브를 통해 개인방송을 진행하며 팬들과 소통했다. 방송 도중 이미주는 악성 댓글을 보고서 잠시 말을 멈췄고, 뒤에서 누군가 “저 OO 왜 혼자 OO이야”라는 욕설이 섞인 말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 말을 들은 이미주는 당황하면서 뒤를 돌아봤고, 이후 황급히 방송을 마친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해당 부분은 V라이브 영상에서는 지워졌지만, 짧게 편집된 영상이 온라인상에 퍼져 논란이 되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