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배우 정해인, '봄밤'의 남자주인공 발탁…'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팀과 재회

최종수정 2019.01.29 16:22 기사입력 2019.01.29 16:22

댓글쓰기

드라마 '봄 밤'으로 돌아오는 정해인/사진=FNC 엔터테인먼트 제공

드라마 '봄 밤'으로 돌아오는 정해인/사진=FNC 엔터테인먼트 제공



[아시아경제 이건희 인턴기자] 배우 정해인이 드라마 ‘봄밤’으로 돌아온다.


정해인은 오는 5월 방송 예정인 MBC 새 드라마 ‘봄밤’의 남자주인공으로 발탁 됐다. ‘봄밤’에서 정해인은 약사 유지호 역을 맡는다.


‘봄밤’은 지난해 ‘예쁜 누나’ 신드롬을 일으킨 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의 안판석 PD와 김은 작가가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해 선보이는 작품이다.


특히 정해인의 부드러운 마스크와 연기 장점을 발굴한 안판석 PD와의 재회에 뜨거운 관심이 모인다. 전작에서 호흡을 맞춰 인기 신드롬을 일으킨 안판석 PD와 정해인이 차기작에서 다시 만났다는 것은 이례적인 데다 새 작품에서 보여줄 새로운 호흡에 많은 팬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정해인은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이후 빠른 시일 내에 시청자분들과 만나고 싶었다. 그런 와중 감독님께서 좋은 제안을 주셨고, 대본을 읽었을 때 꼭 하고 싶다고 생각했다. ‘봄밤’에서는 지금까지 맡았던 캐릭터와 결이 다른 감정선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아 도전해보고 싶었다”고 전했다.

한편 정해인은 영화 ‘유열의 음악 앨범(가제)’ 촬영을 마치고 ‘봄밤’의 유지호 역을 소화하기 위한 준비를 착실히 해나갈 예정이다.




이건희 인턴기자 topkeontop1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