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日외무성 "韓 화해·치유재단 허가 취소, 받아들일 수 없다" 항의

최종수정 2019.01.29 13:37 기사입력 2019.01.29 13:3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 일본 외무성이 한국 정부가 위안부 화해·치유 재단의 설립 허가를 취소한 것에 대해 외교경로를 통해 공식 항의했다.


29일 NHK 등에 따르면 가나스기 겐지(金杉憲治)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은 전날 주일 한국대사관의 차석공사에게 전화로 "재단 해산은 한일합의에 비춰 도저히 받아들일 수 없다"고 밝혔다. 서울에 위치한 주한 일본대사관 역시 한국 외교부에 동일한 내용의 항의의사를 전달했다.


이에 우리 정부는 정부의 결정에 따라 재단의 해산 절차를 진행하겠다는 취지로 답변했다. 한국 정부는 지난해 11월 재단 해산 결정을 발표한 바 있다.


NHK는 "외무성은 한국 정부에 2015년 한일합의의 착실한 이행을 요구해나간다는 방침"이라고 보도했다.



조슬기나 기자 seu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