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대웅제약, 의약품 안전관리 클라우드 서비스 도입

최종수정 2019.01.17 15:21 기사입력 2019.01.17 15:2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혜정 기자] 대웅제약 은 효율적인 의약품 안전관리를 위해 오라클 아거스 클라우드 서비스를 도입한다고 17일 밝혔다.

오라클 아거스 클라우드 서비스는 의약품 개발부터 시판 후 약물감시활동까지 관련 정보를 클라우드 시스템에서 누적 관리해주는 소프트웨어다.
박현진 개발본부장은 "의약품 안전관리 첨단 IT 시스템은 클라우드 시스템을 통해 의약품 안전성 자료를 언제 어디서나 효율적으로 관리, 열람할 수 있는 플랫폼"이라며 "새로운 글로벌 시장 진입에 소요되는 의약품 안전관리 기회비용을 대폭 줄이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혜정 기자 parky@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