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시 청년정책 '공감버튼' 누르면 취업준비생에 정장 무료 대여

최종수정 2016.12.30 11:15 기사입력 2016.12.30 11:15

댓글쓰기

서울시 청년정책 '공감버튼' 누르면 취업준비생에 정장 무료 대여

[아시아경제 문제원 기자] 서울시가 추진하고 있는 청년 일자리정책에 공감하기 버튼을 누르면 공감 100개 당 1벌의 정장이 청년 취업준비생들에게 무료로 대여된다.

시는 서울시자원봉사센터, KEB하나은행 등과 함께 이같은 내용의 '청년응원프로젝트 : 서울시가 대한민국 청년을 응원합니다'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30일 밝혔다.

캠페인은 다음달 14일까지 진행되며 포털사이트 '네이버' 해피빈 페이지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시는 "청년일자리 정책을 시민들에게 알려 관심과 공감을 이끌어 내고, 매월 고공행진 중인 청년일자리 문제 해결을 위해 캠페인을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참가를 원하는 시민들은 홈페이지에서 서울시가 추진하고 있는 ▲서울시 기술교육원(직업교육) ▲서울형 뉴딜일자리(일경험) ▲서울시 일자리카페(취업역량강화) ▲서울시 강소 기업(정규직채용지원) 등 4가지 청년 정책의 내용을 살펴보고 공감버튼을 누를 수 있다.
참여자에게는 네이버에서 해피빈 콩스탬프 3개를 제공한다. 29일 기준으로 누적 공감수는 3만7100여개이며 이를 통해 최대 200명에게 정장대여가 가능한 상태다.

이 외에도 면접을 앞두고 정장이 필요한 청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이벤트도 있다. 만 18세 이상 39세 미만의 전국 청년 취준생이면 누구나 참여 가능한 이 이벤트는 다음달 13일까지 사연을 남기면 총 200명을 선정해 정장 무료 대여 이용권을 주는 형식이다.

입지 않는 정장을 기부하는 이벤트도 함께 진행된다. 정장 기부를 원하는 시민은 홈페이지 '정장기부메뉴'에서 정장 기증을 신청하면 신청주소로 기증박스가 배송되고, 정장을 담은 후 착불로 발송하면 된다.

유연식 시 일자리노동정책관은 "시 일자리정책에 대한 시민들의 관심을 높이고 청년 취업에 필요한 정장까지 무료로 대여해 줄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며 "시는 청년들이 체감할 수 있는 일자리지원 정책으로 청년일자리 문제 해결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문제원 기자 nest2639@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