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 우규민 보상 선수로 외야수 최재원 지명

최종수정 2016.12.19 19:18 기사입력 2016.12.13 18:3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13일 자유계약선수(FA)로 삼성 라이온즈로 이적한 투수 우규민(31)의 보상 선수로 외야수 최재원(26)을 지명했다.

우투우타 외야수인 최재원은 연세대를 졸업하고 2013년 신인 드래프트에서 8라운드 전체 67순위로 NC 다이노스에 입단했다. 2015시즌 후 NC가 박석민을 FA로 영입하면서 보상 선수로 삼성에 갔다가 1년 만에 팀을 옮긴다. 그는 통산 196경기에 출장해 타율 0.255 6홈런 32타점 19도루를 기록했다. 올 시즌에는 타율 0.333(81타수 27안타) 4홈런 16타점 3도루를 남겼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