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외국산 김장 재료 국산 둔갑 "꼼짝 마라”

최종수정 2016.11.18 07:54 기사입력 2016.11.18 07:54

댓글쓰기

송파구, 김장철 대비 농수축산물 원산지 표시 특별 단속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송파구(구청장 박춘희)는 소비자가 안심하고 김장 재료를 구입할 수 있도록 두 팔 걷고 나섰다.

구는 김장철을 맞아 이번 달부터 12월2일까지 약 5주간 농수축산물의 원산지 표시와 판매 업소 위생에 대한 지도 및 특별 단속을 벌인다.


이번 지도 단속 대상은 김치류와 젓갈류, 양념류, 축산물 등을 판매, 취급하는 백화점과 전통시장, 중?대형마트, 대규모 음식점 등 총 163개 업소다.

구는 특별 단속 기간 동안 조사 공무원과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으로 구성된 민·관 합동 지도단속반을 투입해 원산지 표시 위반, 식품 위생 관리 등을 집중 단속한다. 수입 농수산물의 국산 둔갑이 의심되는 품목은 수거하여 검사할 예정이다.
김장 재료 점검

김장 재료 점검


값싼 외국산을 국산으로 둔갑해 판매하는 행위와 원산지를 고의적으로 미표시 하는 행위, 유통기한이 지난 제품을 판매하거나 냉동?냉장 식품을 상온 보관하여 판매하는 행위 등이 점검 대상이다.

또 구는 위반 정도에 따라 5만원에서 1000만원까지 과태료를 부과할 방침이다.
구 관계자는 “전 구민이 먹는 김장 김치에 대해 식중독 발생 원인을 사전에 제거하고, 허위 표시 행위를 방지하는 등 식품 안전사고를 원천 봉쇄하고자 이번 단속을 실시하게 됐다”고 밝혔다.

식품 안전사고 및 농수축산물 원산지 표기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송파구 홈페이지(www.songpa.go.kr) 또는 보건위생과(2147-3441)로 문의하면 된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