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朴대통령, 종교계 원로 만나 "청와대 굿은 사실 아니다" 해명

최종수정 2016.11.08 06:34 기사입력 2016.11.07 16:57

댓글쓰기

박근혜 대통령은 7일 오전 천주교 염수정 추기경 등 종교계 원로를 만나 정국 현안에 대한 의견을 청취했다.

박근혜 대통령은 7일 오전 천주교 염수정 추기경 등 종교계 원로를 만나 정국 현안에 대한 의견을 청취했다.

[아시아경제 최일권 기자] 박근혜 대통령은 7일 종교계 원로들을 만나 "청와대에서 굿을 했다, 성도들에게 오해받을 사이비 종교 관련 소문은 사실이 아니다"고 거듭 부인했다.

박 대통령은 지난 4일 대국민담화에서 "사이비종교에 빠졌거나 청와대에서 굿을 했다는 소문은 사실이 아니다"고 부인한 바 있다.
박 대통령은 최순실 국정농단 파문에 따른 정국 해법을 모색하기 위해 이날 오전 염수정 천주교 추기경을, 오후에는 김장환 목사와 김삼환 목사를 각각 만나 이 같이 해명했다.

이들 원로는 현 시국상황에 대한 우려와 함께 "하루 빨리 정국이 안정되길 바란다"는 뜻을 박 대통령에게 전달했다. 박 대통령은 원로들의 의견을 주로 경청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이번 간담회는 박 대통령이 지난 담화에서 "종교계 등 사회 각계 원로와 자주 소통하겠다"고 밝힌데 따른 것이다.
박 대통령은 오는 9일 오후에는 대한불교 조계종 자승 총무원장 스님을 초청해 국정 현안에 대한 의견을 청취할 계획이다.


최일권 기자 igcho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