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전남도, 주거약자 주거환경 개선사업 1호 입주

최종수정 2016.09.13 17:48 기사입력 2016.09.13 17:48

댓글쓰기

이낙연 전남지사와 강인규 나주시장이 13일 오후 나주시 산포면 주거약자 주거환경 개선사업 제1호 주택 입주식에 참석, 입주자 추현희씨와 제1호 주택 현판을 게시하고 있다. 사진제공=전남도

이낙연 전남지사와 강인규 나주시장이 13일 오후 나주시 산포면 주거약자 주거환경 개선사업 제1호 주택 입주식에 참석, 입주자 추현희씨와 제1호 주택 현판을 게시하고 있다. 사진제공=전남도

썝蹂몃낫湲 븘씠肄

"13일 나주 산포면서 입주식…올해 10억 들여 민관합동으로 112가구 추진"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전라남도는 추석을 앞둔 13일 나주 산포면에서 서민배려시책 일환으로 추진하는 주거약자(기초생활수급자·차상위계층) 주거환경 개선사업 제1호 입주식을 가졌다.

주거환경 개선사업 제1호는 나주 산포면 추현희(75) 할머니 주택으로, 물 새고 쓰러져가던 집을 허물어 새 보금자리로 조성됐다. 8평에 안방과 거실, 찬물과 더운물이 나오는 싱크대, 목욕실 겸 화장실을 갖췄다.

이낙연 전라남도지사는 이날 입주식에 참석해 “서민배려시책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주거환경 개선사업의 올해 추진 대상은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장애인 등의 집 112곳”이라면서 “계획에 따라 여러 곳에서 공사가 이뤄지고 있으며, 더 속도를 내 올해 안에 새로 짓거나 고쳐드리겠다”고 말했다.
이낙연 전남지사와 강인규 나주시장이 13일 오후 나주시 산포면 주거약자 주거환경 개선사업 제1호 주택 입주식에 참석, 입주자 추현희씨와 집으로 들어서고 있다.

이낙연 전남지사와 강인규 나주시장이 13일 오후 나주시 산포면 주거약자 주거환경 개선사업 제1호 주택 입주식에 참석, 입주자 추현희씨와 집으로 들어서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올해부터 시작한 주거약자 주거환경 개선사업은 주거 환경이 열악한 어려운 이웃들에게 실질적 도움을 줄 수 있는 대안으로, 올해 약 10억여 원의 사업비를 들여 민·관 합동으로 추진된다. 전라남도는 대상자와 개·보수 일정을 협의해 동절기 전까지 주택 개·보수를 완료할 계획이다. 참여 기관은 대한주택건설협회 광주전남도회, 삼성전자 광주자원봉사센터, 전라남도건축사회, 한국전기안전공사 광주전남본부, 한국가스안전공사 광주전남본부 등이다.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