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보성군 벌교읍, 지역사회 인적안전망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최종수정 2016.08.26 13:36 기사입력 2016.08.26 13:36

댓글쓰기

보성군 벌교읍, 지역사회 인적안전망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보성군 벌교읍희망드림협의체(공동위원장 박인숙·이형진)는 복지사각지대 발굴 및 지역복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일환으로 지난 25일 지역 내 9개 여성사회단체와 업무협약을 맺었다.

벌교읍은 전체 인구의 32%가 65세 이상으로 지역은 이미 초고령화 사회가 된지 오래이며, 특히 홀로 사는 노인의 급속한 증가로 지역에서는 노인복지 문제를 시급히 해결해야 할 사항으로 인식되어 왔다.

이에 봉사활동을 하고 있는 여성단체의 회원과 홀몸노인, 중증장애인과의 일대일 결연을 통해 인적안전망을 구축하여 우리사회가 가지고 있는 문제들을 조금이나마 해결해 보고자 여러 해결 방안들을 논의했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벌교읍 희망드림협의체에서 특화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보드미나누미’봉사활동 프로그램을 더욱 활성화시키고, ‘나눔 농장’에서 제공할 수 있는 계절별 농작물로 이들에게 밑반찬으로 제공하는 방안과 결연대상자를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하는 등 상호 긴밀하게 협력하기로 했다.

김조애 여성자원봉사회장은 “벌교지역 여성단체 회원들이 한자리에 모여 지역문제를 논의했으며, 앞으로 단체는 다르지만 상호 정보교류와 지역사회 복지문제를 해결하는데 여성사회단체에서 적극적으로 참여하자”고 했다.
박인숙 읍장은 “행정기관이 복지문제를 해결하는데 한계가 있었는데, 이번 여성단체와 업무협약을 계기로 우리지역의 시급한 복지문제를 해결하는데 많은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