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유플러스, 일본·홍콩 고품질 VoLTE 로밍 요금제 출시

최종수정 2016.07.13 09:00 기사입력 2016.07.13 09: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소연 기자]본격 여름 휴가철을 맞이해 VoLTE(LTE망을 이용한 음성통화)를 일정액으로 제공하는 로밍 요금제가 등장했다.

LG유플러스 는 국내 최초로 일본과 홍콩 2개국에서 하루 종일 고품질 VoLTE 로밍이 가능한 ‘스마트 로밍 LTE 음성’ 요금제와 VoLTE와 함께 LTE 데이터까지 이용하는 ‘스마트 로밍 LTE 패키지’를 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VoLTE 로밍은 해외에서도 LTE망을 이용해 HD급 음성 통화와 고화질 영상 통화를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다.

이번에 출시하는 ‘스마트 로밍 LTE 음성’은 일본과 홍콩을 방문한 고객이 이용하는 모든 수신 통화와 한국으로 발신하는 모든 통화를 VoLTE로 하루 종일 이용 가능한 요금제다. 이용 요금은 하루 1만원(부가가치세 포함 1만1000원)이다.

‘스마트 로밍 LTE 패키지’ 요금제는 스마트 로밍 LTE 음성에 ‘스마트 로밍 LTE 데이터’가 포함된 상품이다. 요금은 하루 2만원(부가가치세 포함 2만2000원)이다.
일본과 홍콩은 우리나라 전체 해외여행객 중 30% 넘는 여행객이 방문하는 국가로 많은 고객들이 이번에 출시된 요금제의 혜택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LG유플러스는 또한 ▲부킹닷컴(Booking.com)을 통해 호텔을 예약한 고객에게 1박당 1일의 스마트 로밍 데이터 상품을 무료 제공 ▲KB카드로 해외 결제 시 최대 3만 3천원 로밍 요금 캐쉬백 ▲정액 요금제 가입 고객에게 동반 1인까지 여행자보험 혜택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시행 중이다.

조원석 LG유플러스 디바이스담당 상무는 “세계 최고 수준의 VoLTE 로밍 기술력을 바탕으로 고객에게 진정 필요한 로밍 상품을 지속적으로 기획할 예정”이라며, “해외로 떠나는 고객들이 여행지에서의 편하고 즐거운 추억을 만들 수 있도록 최상의 로밍 서비스 구축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박소연 기자 mus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