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케이컴, 디가우저 'Trigger 최신 버전' 출시

최종수정 2018.09.09 23:46 기사입력 2016.07.11 08:4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강욱 기자] 하드디스크 완전삭제기 일명 '디가우저' 전문 개발업체 케이컴(대표 김환수)은 HDD의 데이터를 완전 삭제하는 디가우저를 한단계 발전시켜, SSD 메모리, SDHC 카드, USB 메모리, 마이크로 SDHC 카드의 데이터도 완전 삭제하는 디가우저 'Trigger(트리거) 최신 버전'을 선보였다고 11일 밝혔다.

케이컴은 한국기초과학연구원으로부터 MFM 광학현미경 측정 결과, Trigger를 이용한 HDD 디가우징 결과 하드디스크 매체 표면에 기록된 데이터가 완전 삭제되었다는 평가를 받은 바 있으며, 이번에 새롭게 선보인 'Trigger 최신 버전'은 국정원에서 보안적합성 인증을 받은 'Trigger'를 한층 업그레이드시킨 제품이다.

사용자는 Trigger 최신 버전을 220볼트 전원에 연결한 뒤, 마스터키를 꽂아야 기기를 작동시킬 수 있다. 전원을 연결시킨 뒤, SSD 메모리나 HDD 등 삭제하고자 하는 저장매체를 기기 내부에 넣고, 문을 닫고 삭제 버튼을 누르면, 19,000 가우스 이상의 자기력으로 자기장메모리는 10초 이내, 반도체메모리는 2초 내에 데이터를 완전 삭제한다.

하드웨어 방식의 Trigger 최신 버전은 전자식으로 작업이 쉽고, LED 창을 통해 작업 상태 표시 및 자기장 발생 여부도 표시해주며, 삭제 여부도 확인 가능하고, 작업기록을 관리하는 프로그램도 제공한다. 또한 비상시 자동방전 기능을 제공하여 인체에 무해하며, 케이스에 넣어 간편하게 이동시킬 수 있어 전원만 공급되면 어떤 장소에서든 작동이 가능하다.

반드시 폐기해야 할 저장매체에 담겨 있는 정보가 관리소홀로 유출됨으로써 국가와 기업 및 개인에 대한 피해가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정보보호에 대한 인식이 확산되면서 최근에는 행정부, 검찰, 경찰, 군에 이르는 정부기관 및 도청, 구청, 군청 등 지자체에서, 은행, 증권사, 보험사 등 금융권에서, 교육청과 대학교 등 교육기관에서, 대기업과 중견기업 중소기업의 연구소에서, 대학병원과 종합병원 등 의료기관에서, 사회 모든 분야에서 디가우저를 활용하는 추세다.
김환수 케이컴 대표는 "디가우저 시장은 큰 시장은 아니지만, 이제 필수적인 시장으로 자리를 잡아가고 있다"면서 "자기장메모리인 1.8인치, 2.5인치, 3.5인치 HDD와 백업테이프, 릴테이프, 비디어테이프, 플로피디스크, 백업용 LTO, LDT, AIT 테이프에 담긴 데이터를 완전 삭제하던 기존 Trigger를 한층 업그레이드 시켜 반도체메모리인 SSD Card, USB메모리, SDHC Card, Micro SDHC Card 등 까지 삭제하는 Trigger 최신 버전을 통해 가격대 성능비를 앞세워 외국산 디가우저를 빠른 속도로 대체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조강욱 기자 jomarok@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조강욱 기자 jomarok@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