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朴대통령 "대외건전성 높아 브렉시트 충격 대응 가능"

최종수정 2016.06.27 11:14 기사입력 2016.06.27 11:0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신범수 기자] 박근혜 대통령은 27일 오전 청와대 수석비서관회의에서 브렉시트(Brexit, 영국의 유럽연합 탈퇴)가 세계 경제에 미칠 영향에 우려감을 표하며 "시장상황에 대한 24시간 모니터링과 함께 시장 안정화를 위해 필요한 모든 조치를 시행해서 우리 경제에 미치는 파급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해주기를 바란다"고 지시했다.

박 대통령은 이어 "우리나라의 대외건전성과 재정건전성이 높은 수준으로 시장 충격에 대응할 수 있는 만큼, 대내외에 우리의 대응역량을 충분히 알리는 적극적인 노력도 병행해 주기 바란다"고 주문하고 "대외여건이 어느 때보다도 심각해진 만큼 범정부 차원의 위기대응체제를 물 샐 틈 없이 유지해야 겠다"고 강조했다.


신범수 기자 answ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