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개포3 재건축 '디에이치 아너힐즈' 내달 분양

최종수정 2016.06.21 14:13 기사입력 2016.06.21 14:13

댓글쓰기

디에이치 아너힐즈 조감도.

디에이치 아너힐즈 조감도.


[아시아경제 조태진 기자]서울 강남구 개포주공3단지 재건축 아파트로 세간의 관심을 받고 있는 ‘디에이치 아너힐즈’가 다음달 첫 선을 보인다.

현대건설은 오는 7월 8일 ‘디에이치 아너힐즈’ 견본주택을 오픈하고 일반분양 물량을 공개한다고 21일 밝혔다. 이 단지의 분양성을 연두해 현대건설은 기존 아파트 브랜드 ‘힐스테이트’ 대신 ‘디에이치(The H)’란 프리미엄 브랜드로 새롭게 론칭한 바 있다.
단지명 ‘아너힐즈’는 명예와 영예를 의미하는 ‘아너(Honor)’와 단지 주변의 개포공원, 대모산, 양재천 등 ‘힐즈(hills)’를 결합해 탄생했다. 단지는 지하 3층~지상 33층, 23개동 총 1320가구(전용 49~T148㎡) 중 일반분양분은 70가구(전용 76~131㎡)다. ‘T’는 테라스 가구다.

전용면적별로 76㎡ 1가구, 84㎡ 4가구, 94㎡ 1가구, 106㎡ 48가구, 131㎡ 8가구 등이다.

현대건설은 ‘디에이치 아너힐즈’를 프리미엄 주택 브랜드인 ‘디에이치’의 첫 적용 사업지인 만큼 강남에서도 보기 어려운 단지 내·외부를 호텔급으로 꾸밀 예정이다.
우선 단지 외부 조경은 개포근린공원을 단지 앞마당으로 끌어와 현대 미술관을 모티브로 설계했다. 단지 곳곳에 조각품을 전시하고 테마 물길 6곳을 만들어 예술과 자연이 어우러지도록 했다. 강남 도심 아파트 가운데 최초로 단독형 테라스 하우스도 선보인다. 테라스하우스(14가구, 일반분양 8가구)는 접지층과 복층형으로 지어지며, 공동주택 안에서 단독주택에 사는 듯한 독특한 느낌이 들도록 했다.

주방 가구는 이탈리아 보피(BOFFI) 제품(전용 T105㎡ 이상)이 사용된다. 보피(BOFFI)는 독일의 불탑(BULTHAUP), 이탈리아의 아크리니아(Arclinia)와 함께 세계 3대 명품 주방가구로 꼽힌다. 바닥과 아트월은 천연 대리석으로 마감하고, 엘리베이터는 분당 210m급 속도로 30층(100m)까지 30초면 이동하는 주거용 건물(아파트, 주상복합) 중 가장 빠른 엘리베이터를 설치한다. 통상 20층 아파트의 승강기 속도는 120~150m/m다.

현대건설은 오는 23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11일 동안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호텔에서 디에이치 아너힐즈 설명회를 개최한다. 단 사전예약자에 한해 참석이 가능하다.

견본주택은 힐스테이트 갤러리(서울시 강남구 도곡1동 914-1)3층 ‘THE H 갤러리’에서 다음달 8일 문을 열 예정이다.

조태진 기자 tjj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