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유로 2016 A조] 프랑스, 스위스와 0-0, 나란히 16강

최종수정 2016.06.20 06:55 기사입력 2016.06.20 06:55

댓글쓰기

'유로 2016' A조 최종 결과. 사진='유로 2016' 공식 트위터 계정 캡처

'유로 2016' A조 최종 결과. 사진='유로 2016' 공식 트위터 계정 캡처


[아시아경제 김재원 인턴기자] 프랑스와 스위스가 0-0 무승부를 거두며 A조에서 나란히 16강에 진출했다.

20일(한국시간) 오전 4시 프랑스 릴 스타드 피에르 모루아에서 치러진 유로 2016 A조 3라운드 경기에서 프랑스와 스위스가 접전 끝에 무승부를 거뒀다. 나란히 승점 1점을 확보한 양 팀은 각각 조 1위와 2위로 16강에 진출했다.
앞선 1, 2라운드 경기에서 2승을 거두며 16강행을 확정지은 프랑스는 이날 경기에서도 스위스를 강하게 몰아붙였다. 특히 전반 17분 폴 포그바의 슛과, 후반 30분 파예의 슛이 모두 골대에 맞으며 득점 기회가 무산됐다.

한편 같은 조의 루마니아와 알바니아의 경기에서는 알바니아가 전반 43분 터진 사디쿠의 결승골에 힘입어 1-0으로 승리했다. 알바니아의 이날 경기로 유로 대회 첫 승을 거두는 기록을 세웠다.

알바니아는 프랑스와 스위스에 이어 조 3위로 조별라운드 일정을 마친 가운데 나머지 조 경기 결과에 따라 16강 진출권이 결정된다. 6개 각 조의 3위팀 중 상위 4팀에 16강 진출권이 주어진다.
김재원 인턴기자 iamjaewon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