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코스닥, 外人·기관 동반 매도에 나흘째 하락

최종수정 2016.05.18 15:25 기사입력 2016.05.18 15:2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동현 기자] 코스닥지수가 외국인과 기관의 '팔자'에 나흘째 하락했다. 지수는 약 한달 반만에 680선으로 밀렸다.

18일 코스닥지수는 전장대비 12.08포인트(1.74%) 오른 683.87로 마감했다. 694.90으로 하락 출발한 코스닥지수는 이날 상승반전 없이 꾸준히 낙폭을 키우며 680선까지 밀렸다. 이는 종가기준 지난 3월31일(688.38) 이후 최저가다.

개인은 593억원어치를 순매수한 반면 외국인과 기관은 390억원, 162억원어치 물량을 팔아치웠다.

업종별로는 기타제조(1.87%)와 운송(1.18%)을 제외하고 금속(-3.33%), 일반전기전자(-2.91%), 출판매체복제(-2.72%) 등 대부분의 업종이 하락했다.

시가총액 상위주들 중에선 GS홈쇼핑(0.79%)과 바이로메드(0.38%)만 강보합에 그쳤고 셀트리온(-5.15%), 로엔(-3.43%), 케어젠(-3.35%), 파라다이스(-2.74%) 등 대부분이 내렸다.
이날 코스닥시장에선 2종목 상한가 포함해 244종목이 올랐고 1종목 하한가 포함해 843종목은 내렸다. 50종목은 보합권.

최동현 기자 nel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