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슈퍼맨' 양동근 아내 박가람 "쪽지는 먼저 보냈지만 잘해볼 생각 없었는데…"

최종수정 2016.05.01 17:56 기사입력 2016.05.01 17:56

댓글쓰기

사진=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화면 캡처

사진=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김원유 인턴기자] 가수 겸 배우 양동근의 아내 박가람씨가 카메라 앞에 처음 섰다.

1일 오후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양동근의 아내 박가람씨의 모습이 공개됐다.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양동근의 아내는 "저는 준서 조이의 엄마 박가람입니다"라며 자신을 소개했다.

이어 양동근은 "(아내와) 캠페인 뮤직비디오 촬영차 만났다. 작업은 안 걸었다. 근데 먼저 쪽지가 와 '월척이다' 싶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박가람씨는 "(쪽지를) 보낸 것 맞는데 '잘해봐야지' 이런 느낌은 아니었다"고 반박해 다시 한번 보는 이들을 폭소케 했다.
한편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 KBS2에서 방송된다.

김원유 인턴기자 rladnjsdb@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