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NH-CA자산운용, NH-Amundi자산운용으로 사명 변경

최종수정 2016.05.01 12:00 기사입력 2016.05.01 12:00

댓글쓰기

(왼쪽부터)한동주 NH-Amundi자산운용 사장, 김용환 NH농협금융지주 회장, 띠에리 매끼에 Amundi아시아 합작담당 사장

(왼쪽부터)한동주 NH-Amundi자산운용 사장, 김용환 NH농협금융지주 회장, 띠에리 매끼에 Amundi아시아 합작담당 사장


[아시아경제 최서연 기자] NH-CA자산운용은 정기 주주총회 의결을 거쳐 1일 NH-Amundi자산운용으로 사명을 변경한다고 밝혔다.

NH-Amundi자산운용은 2003년 농협CA투자신탁운용으로 출범해 2007년에 NH-CA자산운용으로 이름을 변경했으며 농협금융이 70%, Amundi자산운용이 30% 지분을 보유하고 있다. Amundi는 약 1200조원의 자산을 운용중인 유럽 1위, 글로벌 10위의 세계적 자산운용사로, 지난해 유럽 증권거래소에 상장됐다.

한동주 NH-Amundi자산운용 대표이사는 “합작사인 Amundi 명칭을 사명에 반영하고 Amundi의 자산운용 역량과 글로벌 네트워크를 최대한 활용해 글로벌 수준의 자산운용사로 성장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현재 NH-Amundi에는 자산운용과 리스크관리, 마케팅, IT 등 6명의 Amundi 전문 인력이 파견돼 업무를 담당하고 있다. 특히, Amundi에서 파견된 인력으로 신설한 멀티에셋팀은 글로벌 자산배분전략으로 운용하는 상품을 선보일 예정이며, 퇴직연금 등의 장기투자에 적합한 중위험중수익형으로 개발할 계획이다. 지난 2월에는 Amundi의 운용역량을 바탕으로 비과세 해외주식투자전용펀드 3종인 ‘Allset 글로벌 실버에이지’, ‘Allset 글로벌 스마트베타’와 ‘Allset 중국본토 뉴이코노미’를 출시한 바 있다.

NH-Amundi자산운용은 지난해 운용성과 향상과 비즈니스 확장을 위해 리서치팀과 글로벌솔루션본부, 대체투자본부, LDI운용본부를 새롭게 갖추는 등 운용조직을 확대 개편했다. 또한, 농협금융 대표투자상품인 ‘Allset’펀드를 선보이고 인수금융펀드를 출시하는 등 농협금융과의 시너지를 강화해 나가고 있다. 수탁고는 지난 해 12조원 이상 늘었고, 올해 들어서도 2조원 이상 증가해 현재 30조원 수준이다.
사명변경 선포식에 참석한 김용환 농협금융지주 회장은 “이름을 바꾼다는 것은 단순한 변신의 의미보다는 도약과 성장의 강력한 의지를 담은 것이다”라며 “Amundi와 더욱 긴밀한 협력을 바탕으로, NH-Amundi자산운용을 2020년까지 농협금융을 대표하는 국내 5대 명품 자산운용사로 성장시켜 나갈 것”이라는 의지를 표명했다.

최서연 기자 christine89@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