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해남군, 관내 48개 마을 대상 농번기 공동급식 지원

최종수정 2016.05.01 10:21 기사입력 2016.05.01 10:21

댓글쓰기

"농번기 식사, 마을공동급식으로 해결하세요"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해남군(군수 박철환)이 농번기 일손 부족을 돕기 위해 관내 48개 마을을 대상으로 마을 공동급식 사업을 지원한다.

군은 벼 이앙 등 본격적인 영농이 시작되는 5~6월 두달동안 조리원 인건비와 부식비 일부 등 마을당 1일 8만원, 25일 범위내에서 한달 200만원까지 공동급식비용을 지급한다.

급식 대상 마을은 마을회관 등에 급식시설을 갖추고, 농업인과 가족 등 20명이상이 급식 가능한 곳으로 군은 지난해 수요조사를 거쳐 48개 마을을 확정했다.

특히 농번기 공동급식지원사업은 고령화된 농촌의 일손 부족을 해소하는 것은 물론 여성 농업인의 가사 부담을 경감하고 이웃간 정도 나누는 일석삼조의 효과를 거두며 많은 호응을 얻고 있다.
2014년부터 시작한 농번기 마을공동급식 지원사업을 통해 해남군은 119개 마을, 1억 8,100만원을 지원한 바 있다.

군은 수확기인 9~10월에도 공동급식지원사업을 실시할 예정으로 조리원의 보건증 발급을 의무화 하는 등 위생 관리를 비롯한 사업 추진에 철저를 기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마을공동급식 지원으로 농번기 인력난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촌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대상마을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농업인에게 희망을 주는 다양한 시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