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日 미쓰비시자동차 "62만대 연비 조작해 정부 제출"(상보)

최종수정 2016.04.20 17:32 기사입력 2016.04.20 17:32

댓글쓰기

미쓰비시자동차의 태국 공장. 사진=블룸버그

미쓰비시자동차의 태국 공장. 사진=블룸버그


[아시아경제 김보경 기자] 일본의 미쓰비시자동차가 연비를 조작해 일본 정부에 보고했다고 20일 시인했다.

이 회사의 아이카와 테츠로 사장은 이날 도쿄 국토교통성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국토교통성에 제출한 연비 테스트 데이터에서 연비를 실제보다 좋게 보이게 하기 위한 부정한 조작이 있었다"고 말했다.

이 같은 연비 조작을 통해 생산한 자동차 수는 총 62만대에 달한다고 아이카와 사장은 밝혔다. 그는 "고객과 모든 주주들에게 죄송하다"며 사죄했다.

앞서 이날 미쓰비시자동차는 NHK의 보도로 연비조작설에 휘말리면서 전날보다 주가가 15% 이상 폭락한 733엔에 거래를 마쳤다. 시가총액은 하루 만에 12억달러(약 1조3000억원) 증발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보경 기자 bkly477@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