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롯데건설, 베트남 호치민시 하수처리 민관협력 사업 추진

최종수정 2016.04.20 10:33 기사입력 2016.04.20 10:33

댓글쓰기

김치현 롯데건설 사장(왼쪽)과 팜후찌 베트남 대사(가운데), 휴비스원터 신인률 사장이 19일 종로구 베트남 대사관에서 베트남 호치민시 하수처리 시설 승인식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자료:롯데건설)

김치현 롯데건설 사장(왼쪽)과 팜후찌 베트남 대사(가운데), 휴비스원터 신인률 사장이 19일 종로구 베트남 대사관에서 베트남 호치민시 하수처리 시설 승인식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자료:롯데건설)


[아시아경제 조은임 기자]롯데건설이 19일 오후 종로구에 위치한 베트남 대사관에서 호치민시 하수처리 민관 협력사업(PPP)에 대한인수의향서(LOI) 승인식을 진행했다.

이 날 행사에는 팜 후찌(PHAM HUU CHI) 주한베트남 대사, 김치현 주한베트남 대표이사, 로버트(M.H.Robert) 아너 샤인 글로벌 대표이사, 신인률 휴비스워터 대표이사등 관계자 20명이 참석했다.

롯데건설은 호치민시 인민위원회와 협력을 통해 호치민시 서부 지역에 일일 65만㎥ 규모의 하수처리장을 건설할 예정이다. 또 이번 사업을 발판 삼아 베트남 하수처리시설뿐만 아니라 환경사업, 인프라사업에 대해서도 본격적으로 진출할 계획이다.

김치현 사장은 "롯데건설은 20여년동안 다양한 규모의 하수처리장을 성공적으로 시공해 운영 중에 있으며, 하수처리 신기술인 LMBR(Lotte Membrane Bio-Reactor) 공법을 비롯한 환경산업 기술 개발을 통해 베트남의 발전에 일조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조은임 기자 goodn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