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쌔렸다' 이대호, ML데뷔 첫 끝내기 홈런…시애틀 5연패 탈출

최종수정 2016.04.14 08:54 기사입력 2016.04.14 08:54

댓글쓰기

이대호 끝내기 홈런 사진=MLB.com 캡처

이대호 끝내기 홈런 사진=MLB.com 캡처


[아시아경제 이종윤 인턴기자] 이대호(34·시애틀 매리너스)가 메이저리그 첫 끝내기 안타를 홈런으로 작렬해 팀 승리를 안겼다.

이대호는 14일(한국시간) 미국 워싱턴주 시애틀의 세이프코 필드에서 벌어진 2016 메이저리그 텍사스 레인저스와의 경기에서 연장 10회말 애덤 린드의 대타로 나서며 끝내기 투런홈런(시즌 2호)을 기록했다.

이대호는 이날 팀이 2-2로 맞서고 있던 연장 10회말, 2사 1루에 린드의 대타로 타석에 들어섰다. 상대 투수는 제이크 디크먼. 이틀 전 9회말 2사에 만났던 투수였다. 초구를 흘려보낸 이대호는 2구째에 스윙, 2S에 몰렸다.

하지만 이대호는 움츠러들지 않았다. 이대호는 3구째 한가운데 높은 156㎞ 직구를 벼락같이 휘돌리며 좌중간을 훌쩍 넘기는 홈런을 기록, 투수 디크먼의 고개를 떨구게 했다.

한편 시애틀은 이대호의 끝내기 홈런 활약으로 길었던 5연패의 늪을 빠져나왔다.



이종윤 인턴기자 yaguba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