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굿바이 미스터 블랙' 문채원 “이진욱과 키스신 잘 찍을 수 있을 것 같다”

최종수정 2016.03.17 13:51 기사입력 2016.03.17 13:51

댓글쓰기

굿바이 미스터 블랙 첫방.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굿바이 미스터 블랙 첫방.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손현진 인턴기자] MBC 드라마 '굿바이 미스터 블랙'이 첫 방송된 가운데 배우 문채원이 상대역인 이진욱과의 연기 호흡에 대해 언급한 사실이 눈길을 끈다.

문채원은 과거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작품을 앞두고 상대역의 전작을 찾아보는 편"이라며 "파격적인 변신이 아닌 이상 보통은 자신이 쓰던 근육을 쓰면서 연기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어 문채원은 "상대역인 배우 이진욱 씨의 작품을 찾아봤다. tvN 드라마 '로맨스가 필요해2'를 보니 키스신 등 로맨틱한 장면이 많더라"며 "'굿바이 미스터 블랙'도 초반에 그런 장면이 많다. 잘 찍을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해 팬들의 기대감을 높였다.

또 문채원은 "이진욱씨가 출연한 tvN '삼시세끼'도 챙겨봤는데, 이진욱씨는 굉장히 여유로운 성격이더라. 나만의 섣부른 기대일 수 있지만, 이진욱씨와 연기적으로 잘 맞을 것 같다"고 말해 자신감을 드러냈다.

MBC 수목미니시리즈 '굿바이 미스터 블랙'은 한 남자의 복수극에 감성 멜로를 더한 드라마다.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손현진 인턴기자 freeh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