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래부, 글로벌 기후기술 협력 본격 나서

최종수정 2016.03.06 12:00 기사입력 2016.03.06 12: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미래창조과학부는 기후변화대응을 위한 글로벌 기후기술 협력을 위해 전담팀을 조직하고 한국의 기술협력 창구(NDE) 활동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6일 밝혔다.

미래부는 부처별, 기관별로 분산된 기술협력 역량을 체계적으로 결집시키기 위한 기술분야 협력의 중요성 인식에 따라 국가기정기구(NDE)로 지정된 바 있다.

지난 해 COP21 파리 총회 당시 미래부는 기후기술분야 담당 부처로 참가해 기술전시관을 통해 출연(연)들이 보유한 기후기술을 소개하고 기술상담을 진행했다.

부처합동으로 '기후변화대응을 위한 글로벌 기술협력 전략안'을 마련하는 등 NDE로서의 관련 업무를 전담조직 없이 수행했다.

기후기술협력 전담부서는 NDE로서 기후변화협약 하에서 UNFCCC와의 협력, 출연연 기업들의 기후기술 해외진출 사업 촉진, 국가간 협력을 통해 기후문제해결과 기후기술 역량을 강화시키는 다양한 활동을 펴나갈 계획이다.
이진규 미래부 기초원천연구정책관은 "기후문제 해결을 위해서는 국내에서의 기술 개발 뿐만 아니라 국제협력을 통해 국가 간 강점기술이 융합이나 보완을 통해 기술측면의 효율을 높이고 기후기술이 해외로 진출해 신성장동력을 창출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