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성장속도 2배 빠른 김 신품종 개발

최종수정 2016.03.06 11:00 기사입력 2016.03.06 11: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 해양수산부는 기존 국산 품종보다 성장속도가 2배 빠른 방사무늬김 신품종 '수과원108호'를 개발해 품종보호권을 출원했다고 6일 밝혔다.

국립수산과학원 해조류바이오연구센터에서 개발한 이 품종은 우수한 개체군을 선발해 품종개량을 한 것으로, 잎 부분 두께가 얇고 부드러워 식감도 우수하다.
또 엽체가 타품종에 비해 넓기 단위면적당 생산량이 향상 될 수 있어 김 양식 어업인들이 선호할 것으로 기대된다.

우선 김 양식 주산지인 신안, 진도, 서천에서 추가적인 현장적용 심사 이후 보급될 예정이다.

오광석 해수부 양식산업과장은 "김은 지난해에 수출 3억불을 달성한 농수산 식품 전체 수출 3위의 수출 효자품목"이라며 "앞으로도 좋은 품종개발과 함께 김 종사자의 소득 증대를 위해 다양한 노력을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우리나라에서 주로 생산하는 김은 방사무늬김, 돌김 등이 있는데 방사무늬 김은 국내 김 양식생산량의 약 70%를 차지하며 김밥용과 조미김 가공에 주로 활용되고 있다.

오현길 기자 ohk041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