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꽃보다 청춘' 강하늘 "야자타임, 방송 안 나갈 줄 알았는데…"

최종수정 2016.02.13 00:15 기사입력 2016.02.13 00:15

댓글쓰기

강하늘. 사진=스포츠투데이DB

강하늘. 사진=스포츠투데이DB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배우 강하늘이 방송 이후 뜨거운 반응을 불러일으킨 '꽃보다 청춘' 속 야자타임에 대해 언급했다.

강하늘은 12일 오후 방송된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박경림입니다'에 출연해 "'야자타임'을 하고 속이 시원했냐"는 질문을 받았다.

이에 강하늘은 "아니다. 형들이 시켜서 한것 뿐"이라며 "방송에 안 나갈 줄 알았다. 동물이 들어간 욕이 많았다"고 답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막내라서 서러웠던 점이 있었냐"는 질문에는 "없었다. 형들이 너무 착하신 분들이다. 동생이라고 시키고 그러지 않았다"고 답하며 남다른 우정을 과시했다.

강하늘은 최근 tvN '꽃보다 청춘-아이슬란드'에 배우 정우, 조정석, 정상훈등과 함께 출연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