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본분 올림픽’ 나라, 가냘픈 몸매로 110kg 거구 ‘번쩍’

최종수정 2016.02.11 08:28 기사입력 2016.02.11 08:28

댓글쓰기

사진=KBS 2TV '본분 올림픽' 캡처

사진=KBS 2TV '본분 올림픽'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그룹 헬로비너스 나라가 110kg 거구의 남자를 업는 데 성공해 눈길을 끌었다.

10일 방송된 KBS 2TV 설특집 ‘본분 올림픽’에서는 하니, 솔지, 유주, 리지, 혜연, 나연, 경리, 엔씨아, 다현, 박보람, 정연, 나라, 지민, 예지, 차오루, 허영지가 출연해 다양한 테스트를 수행했다.
이날 방송에서 그룹 나인뮤지스 경리가 남자 스태프를 업는데 성공하자 나라는 몸무게 110kg에 달하는 남자 스태프를 번쩍 들어 올리는 괴력을 발휘했다.

한편 ‘본분 올림픽’은 베일에 싸인 미션을 수행하는 아이돌을 통해 진솔한 속내를 들여다보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