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돌아온 '포미닛' 현아 “듣는 즐거움, 보는 즐거움 같이 드리겠다”

최종수정 2016.02.01 16:42 기사입력 2016.02.01 16:42

댓글쓰기

현아

현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걸그룹 포미닛이 돌아왔다.

현아가 속한 포미닛은 1일 오후 서울 강남구 클럽 옥타곤에서 미니 7집 음반 '액트세븐(Act.7)' 발표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포미닛은 이날 정오 미니 7집 '액트세븐'를 발표했다. 타이틀곡 '싫어'를 비롯해 연인을 향한 아픈 마음을 여린 감성으로 풀어 낸 알앤비 트랙 '노 러브(No Love)', 나쁜 남자를 향한 직설적인 가사가 유쾌한 에너지를 선사하는 '블라인드(Blind)' 등 5트랙으로 구성됐다.

타이틀곡 '싫어'는 덥스텝의 창시자로 불리는 미국 유명 DJ 스크릴렉스와 국내 작곡가 서재우, 손영진이 공동 작곡한 EDM 힙합장르 댄스곡으로 이별을 직감한 한 여자의 처절한 마음을 직설적으로 옮겼다. 전지윤, 현아가 작사에 참여했다.

현아는 "이번 앨범은 욕심을 많이 냈다. 포미닛이 아무래도 퍼포먼스 그룹이다 보니 매번 음원순위에 아쉬움이 크다. 그러다 직접 무대를 보면 많이 들어주시는 것 같다. 듣는 즐거움과 보는 즐거움을 같이 드리고 싶다"고 설명했다.
이날 걸크러쉬의 매력을 가감없이 보여준 포미닛은 "끝까지 기대감을 갖게 하는 포미닛이 되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