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노회찬 창원 성산 출마, 노원병 안철수vs이준석vs이동학 3자 구도로

최종수정 2018.09.08 20:46 기사입력 2016.02.01 10:26

댓글쓰기

노회찬 전 의원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정의당 노회찬 전 의원이 오는 4·13 총선에서 경남 창원 성산 후보로 출마한다.

4파 구도로 치열한 격전지로 예상됐던 서울 노원병은 노 전 의원의 성산 출마로 현역인 안철수 의원, 새누리당 이준석 전 비상대책위원, 더불어민주당 이동학 전 혁신위원 등 3자 구도로 전개될 전망이다.
정의당 한창민 대변인은 지난달 30일 한 매체와의 통화에서 "노 전 대표가 창원에서 당의 전략후보로 출마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한 대변인은 "지역에서 영남의 진보벨트 복원을 위해 나서달라는 요구가 많았다"며 "심상정 대표가 오늘 전국위원회에서 당내 의견을 수렴해 출마를 요청했고 노 전 대표가 수락했다"고 말했다.

심상정 정의당 대표는 당의 대표 정치인인 노회찬 후보를 통해 창원에서 반드시 승리, 울산-창원-거제를 아우르는 영남권 진보벨트를 복원시켜 내겠다는 포부를 밝히며 이번 전략공천을 결정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