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하나금투, '호실적' 송원산업 목표가 2만원으로 올려

최종수정 2016.02.01 07:17 기사입력 2016.02.01 07:1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정민 기자] 하나금융투자는 1일 송원산업 에 대해 지난해 4분기 호실적 기조가 올해에도 이어질 것이라며 목표주가를 기존 1만7000원에서 2만원으로 올렸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지난해 4분기 송원산업의 영업이익은 183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흑자전환했다. 이는 하나금융투자 예상치 159억원을 약 15% 상회하는 수준이다.
윤재성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실질적인 영업이익은 예상치를 약 25% 상회한 셈이다. 산화방지제의 마진 개선이 실적 호조의 주 요인인데 이로 인해 전사 영업이익률은 3분기 8.7%에서 4분기 11.0%로 개선됐다"고 분석했다.

1분기에도 호실적 기조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됐다. 1분기 영업이익은 202억원으로 전년 대비 296% 증가할 것으로 전망됐다.

윤 연구원은 "전분기와 유사한 영업환경 지속에 따라 산화방지제의 이익률이 견조하게 유지되는 상황에서 전분기에 발생한 일회성 손실 요인과 12월에 발생한 재고조정 효과 등이 제거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이정민 기자 ljm101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