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독일 난민 수용 반대 시위대, 경찰과 충돌…"유럽의 이슬람화 반대"

최종수정 2016.01.10 14:03 기사입력 2016.01.10 14:03

댓글쓰기

사진=YTN 뉴스 캡처

사진=YTN 뉴스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독일 쾰른에서 새해맞이 행사 도중 집단 성폭행이 벌어진 가운데, 난민 수용에 반대하는 시위대가 경찰과 충돌했다.

9일(현지 시각) 경찰은 극우 성향의 시위대의 행진이 이날 오후 폭력 시위로 변질하자 물대포를 쏘며 시위대를 해산시켰다.

이날 시위를 주도한 단체는 '유럽의 이슬람화를 반대하는 애국적 유럽인들'(PEGIDA·페기다) 등의 극우 세력이었다. 이들은 시위 도중 경찰을 향해 맥주병과 폭죽 등을 던졌다.

경찰과 시위대의 충돌은 독일 쾰른에서 새해 첫날 벌어진 집단 성폭력 사건 때문이다. 독일 쾰른 경찰에 신고 된 건수만 강간 의심을 포함해 90여 건이 넘는다.

한편 새해맞이 축제로 혼란한 틈을 타 1000여 명의 남성이 젊은 여성들의 신체를 만지거나 금품을 강탈했는데, 쾰른 경찰은 이들이 SNS를 활용해 조직적으로 범행을 계획한 것으로 보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