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잭슨, 엄마 품에서 터진 눈물…박진영 "내 짐작보다 더 외로웠구나"

최종수정 2014.12.24 10:48 기사입력 2014.12.24 10:48

댓글쓰기

'룸메이트' 잭슨 [사진=SBS '룸메이트' 방송 캡쳐]

'룸메이트' 잭슨 [사진=SBS '룸메이트' 방송 캡쳐]



잭슨, 엄마 품에서 터진 눈물…박진영 "내 짐작보다 더 외로웠구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갓세븐 멤버 잭슨이 '룸메이트' 방송에서 부모님을 안고 오열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23일 방송된 SBS '룸메이트'에서는 크리스마스 특집으로 멤버들의 지인과 가족이 참여해 홈 파티를 즐기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박진영은 잭슨 몰래 홍콩에 있는 잭슨의 부모님을 초대해 깜짝 만남을 준비했다.

잭슨은 어머니를 그리워하며 영상 편지를 보내며 눈물을 쏟았고, 그 순간 진짜 잭슨의 부모님이 문을 열고 등장했다.
부모님을 보고 단숨에 현관으로 달려 나간 잭슨은 반가움에 오열했다. 아들과 만난 부모님도 잭슨을 꼭 껴안고 눈물을 흘렸다. 평소 잭슨의 장난끼 많던 모습을 본 '룸메이트' 멤버들도 눈시울을 붉혔다.

잭슨의 아버지는 "특별한 크리스마스를 선물해주셔서 감사하다. 오늘은 최고의 크리스마스다"라며 멤버들에 인사했고, 잭슨도 울먹이면서 "고맙다. 꿈 같다"라고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이에 박진영은 "잭슨이 외롭고 힘든 줄 알았지만 내가 짐작한 것보다 더 외롭고 더 힘들었구나를 느꼈다"고 말했다.

잭슨은 "어머니가 올 줄 죽어도 상상 못했다"며 "부모님에게 미안하다. 어머니는 몸이 아프고, 아버지는 항상 해외에 있다. 난 뭘 해주고 싶은 데 그게 안 된다. 그래서 너무 미안했다"라며 안쓰러움을 자아냈다.

이에 '룸메이트'를 시청한 누리꾼의 반응도 뜨겁다. 방송을 본 누리꾼들은 "잭슨 울 때 나도 울었다" "잭슨, 마음 한 켠이 짠하더라" "잭슨, 그간 얼마나 보고싶었을까"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