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도로공사, 신비전 선포…"더 빠르고 편안한 길 창조"

최종수정 2014.12.18 16:58 기사입력 2014.12.18 16:58

댓글쓰기

김학송 한국도로공사 사장이 18일 경북 김천혁신도시 사옥에서 열린 '신비전 선포식'에서 새로운 비전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제공: 한국도로공사)

김학송 한국도로공사 사장이 18일 경북 김천혁신도시 사옥에서 열린 '신비전 선포식'에서 새로운 비전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제공: 한국도로공사)


[아시아경제 이민찬 기자]한국도로공사가 신비전을 선포하고 본격적인 김천시대의 새 막을 열었다. 도로공사는 18일 경북 김천혁신도시 본사에서 신비전 선포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도로공사는 새 비전을 '더 빠르고 안전하고 편한 길을 창조하는 글로벌 기업'으로 정했다. 기존 '글로벌 스마트 웨이'는 고속도로의 기술적 발전방향을 제시했지만, 국민들의 공감대 형성에는 미흡하다는 평가가 있어 새 비전을 통해 보완했다는 게 도로공사의 설명이다.

도로공사는 이날 내년 경영방향을 ▲국민안전 ▲창조혁신 ▲지속가능 ▲지역밀착으로 정했다. 3대 역점사업으로는 ▲뒷좌석 안전띠 착용 붐 조성 캠페인 ▲화물차 추돌사고 예방을 위한 사전 경보장치 보급 확대 ▲졸음쉼터 30곳 확충 등 국민생명지키기 중심으로 확정해 추진한다.

또 내년까지 고속도로 6차로 이상 다차로 구간(925㎞)의 차선이 눈에 잘 띄도록 고급도료를 사용해 개선할 계획이다. 고속도로에서 발생하는 모든 유형의 재난 예방·대응 컨트롤타워 기능을 수행하는 재난안전처를 신설한다. 요금소 없는 통행료 지불체계인 '스마트톨링' 시스템 여건마련을 위한 마스터플랜을 검토해 장기 추진계획도마련할 계획이다.

이 밖에 지역밀착 경영 측면에서 ▲지역대학 교육프로그램 적극 활용 ▲자체 보유 도로기술 e-러닝 무상 제공 ▲지역농산물 식자재 적극 활용 ▲사내변호사 활용 김천지역 무료법률서비스 제공 등을 추진해 지역사회 활성화에도 기여할 계획이다.
이민찬 기자 leem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