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SK텔레콤, '파트너스데이' 개최 통해 동반성장협력 강화

최종수정 2014.12.18 08:51 기사입력 2014.12.18 08:51

댓글쓰기

30여 우수협력사 포상 및 임직원에 해외 주요 ICT전시회 참관 기회 제공

[아시아경제 최동현 기자] SK텔레콤은 18일 서울 광진구 워커힐호텔에서 '2014 파트너스데이' 행사를 열고, 우수협력사 시상 및 동반성장 협력 강화를 약속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SK텔레콤은 총 30개 우수협력사에 대해 네트워크 장비, 연구개발(R&D), 신성장Biz 등 5개 분야로 나눠 시상식을 가졌으며, 에이스테크놀로지, ㈜모비젠, ㈜비젼아이디앤씨, ㈜남양통신 등이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SK텔레콤 파트너스 데이는 지난 2008년부터 시작돼 올해가 7번째다. 1년간의 동반 성장 협력 성과와 협력사의 애로사항을 듣고, 동반성장의 의지를 다지는 자리다.

이형희 SK텔레콤 MNO 총괄은 이날 “SK텔레콤이 지난 30년간 전국민에게 모바일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었던 것은 협력사들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앞으로 더 열린 마음과 더 많은 지원, 더 많은 성장가치를 공유하겠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이날 선정된 우수협력사에 포상금과 함께, 내년 상반기 협력사 임직원이 해외 주요 ICT 전시회를 둘러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SK텔레콤은 중소기업과의 동반성장·상생협력을 위해 중소기업 자금 지원은 물론 기술보호 및 기술지원·교육지원 등의 활동을 펼치고 있다.

또 자금 유동성을 지원하기 위해 운영자금 저리 대출 지원 및 사모투자펀드를 통한 신성장 사업 지원 등을 통해 누적 5700억원의 지원을 해왔으며, 구매대금의 현금 결제 및 대금지급기일 단축을 위해서도 노력하고 있다.

SK텔레콤은 이 같은 다양한 대·중소기업 상생활동을 기반으로 동반성장위원회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지난 2012년과 2013년 2년 연속 국내 최고 등급(최우수) 평가를 받은 바 있다.

이형희 SK텔레콤 총괄은 "지난해 행복동행 선언에 이어, 올해에는 창조경제혁신센터 구축을 통한 창업기업과 중소기업 지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며 “내년에도 상생협력을 확대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최동현 기자 nel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