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심석희·최민정, 쇼트트랙 여왕 향한 고교생 에이스 경쟁

최종수정 2015.03.16 07:01 기사입력 2014.12.17 13:35

최민정(왼쪽)과 심석희[사진=김현민 기자]

AD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쇼트트랙 여왕 자리를 다투는 심석희(17·세화여고)와 최민정(16·서현고)이 선의의 경쟁을 다짐했다.

쇼트트랙 대표팀은 오는 19~21일까지 서울 목동아이스링크에서 열리는 2014-2015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쇼트트랙 월드컵 4차 대회에 출전한다. 심석희와 최민정은 앞선 세 차례 대회에서 금메달을 양분하며 순조롭게 시즌을 시작했다.
심석희가 지난달 10일 미국 솔트레이크시티 1차 대회에서 3관왕(1000m와 1500m, 3000m 계주)에 오르자 최민정도 캐나다 몬트리올 2차 대회(11월 16일·1500m)와 중국 상하이 3차 대회(12월 14일·1000m·3000m 계주)에서 정상에 올라 경쟁구도를 형성했다. 특히 최민정은 올 시즌 국가대표로 처음 뽑힌 뒤 초반부터 국제대회에서 두각을 나타내며 심석희를 위협하고 있다.

심석희는 17일 열린 미디어데이에서 "대표팀에서 편하게 대화를 할 수 있는 동생이 들어와 좋다. 심리적으로 도움이 많이 된다"고 했다. 그러면서 "(최)민정이는 아웃코스로 치고나가는 능력이 뛰어나다. 서로 도우면서 훈련하고 있어 긍정적"이라고 했다.

최민정도 "(심)석희 언니는 속도가 줄지 않고 레이스 운영을 잘한다. 언니를 이긴다는 생각보다 내 레이스에 집중하면서 흐름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했다.
여준형 여자 쇼트트랙 코치(31)는 "(심)석희는 장거리에 장점이 있다. 최민정은 순발력이 좋고 순간 스피드가 뛰어나다. 둘의 장점을 잘 활용하면 국제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낼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김현민 사진기자 kimhyun81@asiae.co.kr
AD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오늘의 화제 컨텐츠

AD

포토갤러리

  • [포토] 클라라 '완벽한 S라인' [포토] 현아 '왜 이렇게 힙해?' [포토] 나연 '상큼한 미소'

    #국내핫이슈

  • [포토] 태연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 [포토] 지수 '청순한 미모' [포토] 조이 '상큼미 끝판왕'

    #연예가화제

  • [포토] 김희선, '여전히 마네킹' [포토] 아이유 '청량미 가득' [포토] 제니 '인간 명품 그 자체'

    #스타화보

  • [포토] 오승아 '시원한 각선미' [포토] 최희서 '이런 매력이 있었네' [포토] '조각인가요?'…보디 프로필 공개한 유이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