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해남군, 15일 고용·복지 플러스센터 개소

최종수정 2014.12.09 11:42 기사입력 2014.12.09 11:4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해남군 고용-복지 플러스센터가 (구)보건소에 둥지를 틀고 오는 15일 개소한다.

군은 정부가 고용과 복지 통합서비스 제공을 위해 실시하고 있는 고용·복지 통합센터 유치 공모사업에 신청서를 제출해 지난 5월 1일 244개 지자체 중 선도지자체로 최종 선정됐다.
이에 따라 그동안 고용과 복지서비스를 받기 위해 목포소재 고용센터, 해남군청 등 관련 기관을 각각 방문해야 했으나 앞으로는 해남고용·복지플러스센터 한 곳에서 일자리 고민과 복지 민원을 원스톱으로 해결할 수 있게 되었다.

실제로 실직을 당했는데 배우자가 중한 질병으로 수술을 받아야 하는 등 어려움이 겹쳤을 때 당장 필요한 실업급여청구와 긴급의료비 지원신청을 위해 기존에는 목포소재 고용센터와 해남군청을 들려야 했지만, 앞으로는 고용·복지 플러스센터만 방문하면 이 두 가지 문제를 한 번에 해소할 수 있게 된 것이다.

또한 각 사례별 복지혜택을 종합적으로 안내해 가구별 중점관리와 함께 자원봉사지원, 직업진로지도를 연계해 주는 등 개인별 맞춤형 서비스도 제공할 수 있게 된다.
다양한 서비스 제공과 함께 해남, 장흥, 강진, 완도 등 인근 4개 지역 고용업무를 우리 군에서 관할하게 됨에 따라 연 5만여명의 고용관련 유동인구가 발생, 이에 따른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고용복지플러스센터는 해남고용센터와 희망복지지원팀, 자원봉사센터, 일자리지원팀, 전남세일본부 등 모두 5개팀 30여 명이 업무를 담당하게 된다.

군 관계자는 “해남군 고용복지플러스센터의 원스톱 서비스 제공으로 취약계층 근로자가 일을 통해 빈곤을 탈출 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밝혔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