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해안 천수만 찾은 천연기념물 ‘노랑부리저어새’

최종수정 2018.09.11 00:32 기사입력 2014.11.20 10:15

댓글쓰기

충남 서산시 부석면 창리 철새생태공원 서산버드랜드 주변 농수로에서 3마리 먹이 찾고 있는 모습 카메라에 잡혀

충남 서해안 천수만을 찾은 천연기념물 제205호 노랑부리저어새들

[아시아경제 왕성상 기자] 천연기념물 제205호 노랑부리저어새가 충남 서해안 천수만을 찾았다.

20일 서산시에 따르면 부석면 창리 철새생태공원 서산버드랜드 주변의 농수로에서 노랑부리저어새 3마리가 먹이를 찾고 있는 모습이 카메라에 잡혔다.

부리 끝이 노란색인 이 새는 습지나 평지의 물가, 강 하구 등지에서 주로 산다.

노랑부리저어새는 2012년 멸종위기야생동식물 2급으로 지정됐다.

천수만 일대엔 20여 마리의 노랑부리저어새를 비롯해 천연기념물인 황새와 흑두루미, 멸종위기야생동물인 큰기러기 등 20만여 마리의 철새가 겨울을 나려고 날아왔다.
천수만에서 먹이를 열심히 찾고 있는 노랑부리저어새. 주둥이가 특이해 눈길을 끈다.


왕성상 기자 wss404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왕성상 기자 wss4044@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