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인비, 3승째 "내가 넘버 1"(1보)

최종수정 2014.11.02 16:37 기사입력 2014.11.02 16:37

댓글쓰기

박인비가 푸본대만챔피언십 최종일 7번홀에서 티 샷한 공을 바라보고 있다. 타이베이(대만)=Getty images/멀티비츠

박인비가 푸본대만챔피언십 최종일 7번홀에서 티 샷한 공을 바라보고 있다. 타이베이(대만)=Getty images/멀티비츠


속보[아시아경제 손은정 기자] '골프여제' 박인비(26ㆍKB금융그룹)가 3승 고지에 올랐다.

2일 대만 타이베이의 미라마르골프장(파72)에서 끝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아시안스윙 5차전' 푸본LPGA대만챔피언십(총상금 200만 달러) 최종 4라운드에서 1언더파를 보태 2타 차 우승(22언더파 266타)을 완성했다. 6월 매뉴라이프, 8월 LPGA챔피언십에 이어 시즌 3승, 통산 12승째다. 우승상금이 30만 달러(3억2000만원)다.
지난 27일 세계랭킹 1위를 탈환한 후 첫 등판한 무대에서 곧바로 우승을 일궈내면서 '넘버 1'의 위력을 과시했다는 데 의미가 크다. 랭킹 2위로 밀려난 스테이시 루이스(미국)가 3타를 줄이며 끈질긴 추격전을 전개했지만 결국 2위(20언더파 268타)에 그치면서 박인비의 벽을 넘지 못했다. 한국의 시즌 9승 합작이다.
손은정 기자 ejs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