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협찬현준' 별명 얻은 팝핀현준, 사과글 공개 "변명의 여지 없다"

최종수정 2014.11.01 16:40 기사입력 2014.11.01 16:40

댓글쓰기

가수 팝핀현준 게시글[사진출처=팝핀현준 페이스북 캡처]

가수 팝핀현준 게시글[사진출처=팝핀현준 페이스북 캡처]



'협찬현준' 별명 얻은 팝핀현준, 사과글 공개 "변명의 여지 없다"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SNS에 '항공권 협찬'글을 올려 '협찬현준' '협찬거지' 등의 별명을 얻은 팝핀현준이 사과의 말을 전했다.

팝핀현준은 지난달 30일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에 "지난 9월 LA 한인회 공연 초청을 받았다"고 설명하며 "당시 항공사간 소통이 잘 되지 않았고 순간의 감정을 다스리지 못하고 글을 올리게 됐다. 앞뒤 상황 설명 없이 경솔한 발언을 한 점 변명의 여지없이 죄송하다"고 사과의 말을 전했다.

앞서 팝핀현준은 같은달 16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미국 로스앤젤레스 출국을 앞둔 상황에서 "미국 간다. 이번 여행은 아시아나 협찬이다. 이왕 해줄 거면 비즈니스를 해주지. 하여간 해주고도 욕 먹어요. 자리 배정도 안 해서 2층 가운데. 아시아나는 보고 있나? 다음부터 대한항공으로 간다"고 불만을 터뜨렸다.
팝핀현준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남현준 팝핀현준 협찬현준 사과, 돈 많이 벌지 않나?" "남현준 팝핀현준 협찬현준 사과, 저건 아니지.." "남현준 팝핀현준 협찬현준 사과, 경솔한 언행" "남현준 팝핀현준 협찬현준 사과, 좋게 봤는데" 등의 반응을 보였다.

다음은 팝핀현준이 공개한 사과문 전문이다.

저는 지난 9월 미국 LA한인회에서 주최한 현지 한인축제에 공연초청을 받았습니다. 해외에서 열리는 공연이라 진행과정에서 우여곡절이 많이 있었지만 멋진 공연 무대를 기다리고 계실 교포 분들을 위해 즐거운 맘으로 출발을 결정했습니다.

하지만 출국하기 위해 인천공항에 도착했을 당시 항공권 관련 한인회와 항공사 간 소통이 잘 되지 않았고 그로 인해 여러 상황이 좋지 않아 순간의 감정을 다스리지 못하고 욱해서 글을 올리게 되었습니다. 공항에 도착해서야 한인회와 아시아나가 협조해서 항공권 티켓을 준비한 것도 알게 되었습니다.

앞뒤 상황 설명 없이 순간적인 감정으로 경솔한 발언을 한 점 정말 변명의 여지없이 죄송합니다. 아울러 좋은 취지로 항공권을 협찬해준 아시아나항공에 저의 경솔한 말로 인해 누를 끼친 점 다시 사과드립니다. 앞으로 제 행동에 책임질 수 있는 팝핀현준이 되도록 하겠습니다. 다시 한 번 경솔했던 행동 사과드립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